이미 몇 년 전부터 캐나다 국제학교, 일명 크레딧 스쿨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유학브레인에서는 본 포스팅에서 캐나다 국제학교(크레딧 스쿨)에서 단기간에 고교 졸업장을 위한 학점(크레딧)을 이수하는 유학 프로그램이 정답이 되는 경우와 어떤 학생에게 캐나다 국제학교가 적합한지, 그리고 명문대 입학이 어떻게 가능한지 다뤄 보려 합니다.

본 포스팅에서는 캐나다 국제학교(크레딧 스쿨)에 대한 개요나 장단점 같은 사항들은 안내하지 않을거라 관련해서 정보가 필요하신 경우 아래 배너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지난 몇 년 동안에 유학브레인을 통해 캐나다 조기유학을 진행했던 학생들 중에 국제학교를 졸업하고 미국이나 캐나다에 있는 명문대로 진학시킨 케이스도 있었지만 심지어는 영국이나 네덜란드의 명문대로 진학한 케이스도 있었습니다.

이것은 캐나다 온타리오 주의 고교 졸업 자격(Ontario Secondary School Diploma)이 세계적으로 인정 받는다는 것을 의미하는데, 저희도 처음에는 반신반의 했지만 몇 년 동안 지켜본 결과 실제로 괜찮은 결과를 받은 학생들이 여러 건 있었기 때문에 결코 무시할 수 없더라구요. 먼저 아래 표에서 국가별 대입 조건을 비교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한국대학 미국대학 캐나다대학
대학진학방법
  • 고교 내신
  • 수능 시험
  • 대학별 전형(논술, 적성, 면접고사 등)
  • 고교 내신(9학년부터 12학년 GPA 반영)
  • SAT/ACT
  • TOEFL/IELTS
  • 고교 내신(12학년 6과목만 반영)
  • TOEFL/IELTS
고교내신성적 상대평가 절대평가 절대평가

▣ 국제학교 입학하기에 가장 적절한 시기는?

만약에 캐나다 국제학교(크레딧 스쿨)에서 고교 졸업을 하는 것으로 결정이 된 경우라면 지금 당장이라도 캐나다로 떠나는 것이 좋습니다. 최대한 빨리 캐나다에 도착해서 영어 레벨 테스트를 보고 그 결과로 대략 언제쯤 온타리오 주 고교 졸업 자격(OSSD)를 취득할 수 있을지 가늠할 수 있거든요.

지금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은 정시에서 수능 대박이 나지 않는 이상 지금까지 쌓아온 학생부로 입학할 수 있는 대학을 어느 정도 예상할 수 있습니다. 명문대 진학은 이미 안드로메다 행이라구요? 그러면 수능도 보지 말고 졸업에 필요한 출석일수만 채워서 캐나다로 당장 출국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등학교 졸업식에 굳이 참석해야 하나요? 그러면 2월 중순에 고등학교 졸업식 마치고 나서 당장 캐나다로 떠나야 합니다.

주변 친구들 중 3월에 한국 대학에 입학한 친구들이 자기들 대학생 라이프에 대해 자랑하는 것을 듣기 전에 떠나라는 얘기입니다 ㅋㅋ 캐나다 국제학교(크레딧 스쿨)중에는 일년에 여러번 학기가 열리는 곳도 있어서 언제든 입학이 가능할 겁니다.

고교 내신의 역사를 새로 써보자

한국 고교 내신제도의 가장 큰 문제는 상대평가라는 것입니다. 내신을 등급으로 구분하는 것은 변별력 면에서 나쁜 것은 아니지만 그걸 각 고등학교의 재량에 맡긴다는게 모순입니다. 지난 몇 년간 저희를 찾아온 학생들 중에는 외고나 특목고 출신이 은근히 많았습니다. 그 중에는 특목고에서 국내 대입에 실패해서 군대까지 갔다 온 안타까운 학생도 있었습니다. 상대평가로 등급을 매기니 외고나 특목고에서는 이미 우수한 학생들끼리 경쟁해야 해서 높은 등급을 받기가 어렵다는 것 입니다.

캐나다에 있는 명문대를 한국 고교 내신으로 입학하려면 최소 3등급 이상이어야 합니다. 그러나 캐나다 국제학교를 졸업 시 한국에서의 성적 대신에 국제학교에서 이수한 캐나다 12학년 6개 과목 성적으로 입학 심사가 됩니다. 말 그대로 고교 내신을 새로 쓸 수 있는 기회를 갖는거지요.

캐나다에서 내신이 절대평가라는 점은 한국처럼 사교육 등을 통해서 선행학습이 되어 있는 학생들이 고득점을 받는데에 유리합니다. 공부에 큰 취미가 없었던 학생이 늦게나마 정신차려서 명문대 진학을 목표로 하는 경우에도 나쁘지 않구요, 애초부터 캐나다의 명문대 입학을 염두에 둔 학생들에게는 영어실력도 늘리면서 합격률을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됩니다.

그리고 성인 나이의 학생들도 고교 역사를 다시 쓰기 위해 캐나다 국제학교를 가는 경우가 있는데, 군대까지 다녀온 성인 나이에 어린 친구들이 다니는 공립학교를 다니는 것은 좀 그렇습니다. 캐나다 국제학교(크레딧 스쿨)에는 은근히 성인 나이의 학생들이 많이 다니고 있답니다.

▣ 내신은 역전할 수 있다지만, TOEFL/IELTS는 언제 준비할까?

캐나다 국제학교를 선택하는 학생들은 한국에서 TOEFL이나 IELTS를 공부할 수 있는 책을 사서 가는게 좋습니다. 학교에서 제공되는 IELTS 특강을 듣거나 따로 과외쌤을 구할 수도 있구요. 그러나 별도의 준비 없이 학교 생활만 착실하게 하면 어느 정도의 영어 점수가 나오기 마련입니다. 왜냐하면 캐나다 고교 12학년 영어 과목이 난이도로 IELTS 6.5 가량 되기 때문에 12학년 영어에서 대략 80점 정도 나오는 수준이면 IELTS 6.5 정도를 받는 것이 어렵지 않았습니다.

물론 캐나다 12학년 영어 과목을 이수하기 위해서는 조건이 있습니다. 사전에 영어 준비가 안 되어 있는 경우 기초 영어 과정인 ESL부터 이수한 후 캐네디언들과 동일한 고교 11학년 영어 + 12학년 영어를 이수해야 하는데, 이것은 국제학교만이 아니라 일반공립학교에서 유학하는 학생들에게도 동일한 조건입니다.

만약에 한국에서 TOEFL 80점이나 IELTS overall 6.0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학생들은 ESL을 아예 건너 뛸 수 있어서 시간 상으로도 이득이거든요, 그러면 11학년 영어나 12학년 영어 과목을 들으면서 TOEFL 또는 IELTS를 같이 준비하면 됩니다.

성공적인 명문대 진학 사례

실제로 저희가 진행했던 학생 중 가장 성공적인 케이스를 예로 들어 보겠습니다. 이 친구는 고등학교 3학년 1학기를 마치고 아예 자퇴를 한 후 여름에 캐나다로 가서 ESL C레벨부터 차근차근 공부했습니다.

캐나다 국제학교에서 학업 기간 2016년 8월 초 ~ 2017년 6월 말
합격한 명문대
  • 토론토 대학교 Mathematics and Physics
  • 워털루 대학교 Mathematical Physics
  • 맥마스터 대학교 Chemical and Physical Sciences Gateway
최종 결정학교 워털루 대학교 Mathematics + Entrance Scholarship $2,000
한국에서의 기존 성적 서울에 소재한 일반 고등학교 3학년 학생 / 평균 내신 6~7등급 (수학 7등급)
한국에서의 기존 영어 실력 영어는 7등급 정도였고 캐나다 국제학교 ESL 레벨 테스트에서 C 레벨 받음
캐나다 국제학교 12학년 성적
  • 12학년 함수: 94
  • 12학년 미적분: 98
  • 12학년 영어: 85
  • 12학년 지리: 89
  • 12학년 화학: 95
  • 12학년 물리: 96
목표하는 IELTS 점수 받은 날짜 2017년 2월 중순

이 친구는 원래 좀 성실한 편인데 생각보다 내신 등급을 못 받아서 국내에서는 대입 걱정이 많았지만, 위처럼 국제학교에서 1년간 학업을 통해서 빠른 캐나다 고졸 자격을 취득하고, 내신 역사를 새로 쓰는 동시에 IELTS 점수도 갖추게 되어 캐나다의 명문대 중 하나인 워털루 대학교에 수월하게 입학했습니다. ^-^

▲ 캐나다 국제학교의 일반적인 수업 모습

국내 타 유학원들은 학생들을 캐나다로 보내고 나면 각 국제학교에 있는 카운셀러에게 다 맡기고 아예 손을 놓더라구요. 유학브레인에서는 국제학교를 고려하는 학생들에게는 조금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유학브레인을 통해 캐나다 국제학교 진행 시 대입 컨설팅까지 직접 도와주고 있습니다. 자세한 것은 문의 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