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트리올 동반자녀 무상교육

캐나다에서는 부모님이 학생비자로 학업 시 동반하는 자녀들 모두 공립학교에서 무상교육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퀘벡 주의 몬트리올은 캐나다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면서 영어와 불어를 모두 사용하는 환경이라 유학지로도 인기가 많은 지역입니다.

  • 몬트리올은 밴쿠버나 토론토에 비해서는 그나마 한국인 비율이 낮은 도시로 영어 습득에 좋은 환경입니다.
  • 밴쿠버나 토론토의 무상교육 룰과 다르게 대학부설어학원이 아닌 사설어학원을 다녀도 무상교육이 가능합니다.
  • 캐나다 타 지역에서의 무상교육보다 비용이 적게 듭니다.
  • 어머님은 몬트리올에서 어학연수 후 일정 레벨에 도달하면 직업학교에 입학하실 수 있으며, 직업학교를 졸업하시면 퀘벡 주 이민 프로그램(PEQ)의 대상이 됩니다.

 

몬트리올에서의 자녀교육(조기유학)

퀘벡 주의 공립학교들은 반드시 불어로 하는 수업을 포함하기 때문에 아이가 영어와 불어를 모두 습득할 수 있습니다. 몬트리올 지역에는 100% 불어로 수업을 하는 학교도 있지만, 영어수업과 불어수업의 비중이 학교마다 다른 영어교육청 산하 학교들도 있습니다. 어머님은 어느 교육청 산하의 학교를 보내실 지 미리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 불어교육청: 100% 불어로 수업
  • 영어교육청: Extended French (영어 30%, 불어 70%) / Bilingual (영어 50%, 불어 50%) / English Core (영어 70~80%, 불어 20~30%)

위와 같이 구분이 되는데, 당연히 한국 어머님들에게는 영어교육청의 English Core 학교들이 선호되고 있기 때문에 자리 확보를 하시려면 굉장히 서둘러서 준비해야 합니다.

 

캐나다 다른 지역보다 무상교육 비용이 절감되는 이유

몬트리올의 사설어학원들은 36주를 등록하면 1년짜리 입학허가서를 발행해 줍니다. 그러므로 어머님께서 1년 학업에 소요되는 비용은 어학원과 코스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대략 $11,000 ~ $13,000 수준입니다. 이것은 환율 900원 정도로 계산하면 연간 1,000 ~ 1,170만원입니다.

캐나다의 다른 지역들과 비교를 해보겠습니다. 밴쿠버에서 무상교육을 원하시는 어머님들이 많이 선택하는 더글라스 컬리지는 1년 어학과정 수업료가 $20,880 입니다. 그리고 토론토에서 어머님들이 많이 선택하는 학교인 세네카 컬리지는 1년 어학과정 수업료가 $21,000 입니다.

자녀들은 동일하게 무상교육을 받으니 비교할 필요가 없지만, 몬트리올 사설 어학원을 다니시면 어머님 학비에서 1년에 $8,000 ~ 10,000 정도가 절감이 됩니다. 일부러 밴쿠버와 토론토에서 유명한 학교들로 비교를 했는데, 캐나다의 대학부설어학원들의 학비는 유명하고 말고 별로 큰 차이가 없습니다.

 

몬트리올 무상교육을 위한 어머님 학교 정하기

무상교육을 위해서 어머님은 몬트리올에 있는 교육기관에 등록을 해야 합니다. 교육기관의 종류는 4년제 종합대학, 2년제 전문대학, 대학부설어학원, 사설어학원이 있는데 대부분은 사설어학원을 선택하게 됩니다. 아래 지도에서 몬트리올에서 다닐 수 있는 교육기관들의 위치를 미리 체크하실 수 있습니다.



사설어학원들은 모두 몬트리올 시내 중심가(다운타운)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대학부설어학원에 비해서 사설어학원이 학비가 더 저렴하며, 아이들을 케어하기 위해서 하루 수업 스케줄의 조정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각 어학원들의 이름을 클릭하시면 학교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자주 나오는 질문과 답변

Q. 나이가 많은데 비자 발급이 어렵지 않을까요?

미국은 대면 인터뷰를 하기 때문에 준비한 서류를 보지도 않고 영사의 재량으로 비자 거절이 될 수 있지만, 캐나다는 온라인 상에서 업로드 한 서류만으로 비자 심사를 합니다. 한국에서 비자를 최초로 신청할 때 최대한 풍부한 재정 증명과 함께 학업하는 이유를 명확히 제시해야 비자 거절을 피할 수 있습니다.

Q. 지역을 계속 고민하게 되는데, 유학브레인에서는 어디를 추천 하나요?

몬트리올이 밴쿠버/토론토에서 무상교육을 생각하는 것과 비교해서 연간 비용이 저렴한 것은 사실이나, 막상 계산해보면 비용에 크게 차이가 나는 것은 아닙니다. 그리고 한국인이 없는 지역을 원하시는 분들이 몬트리올이나 핼리팩스를 검색해서 찾으시는 경우가 많은데, 이미 국내에 어느 정도 홍보가 되어 있는 캐나다 도시들은 한국인을 피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