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이민과 영주권을 고려하고 계신 여러분들은 아마도 익스프레스 엔트리(Express Entry) 시스템에 대해 한 번쯤은 들어보셨을 겁니다. 매년 캐나다 이민국에서 발행하는 익스프레스 엔트리 연말 보고서(Year-End Report)가 있거든요, 이 보고서의 내용에는 흥미로운 부분이 많습니다. 지난 리포트를 열람하시려면 이곳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2019년 Year-End Report 를 보면 캐나다 이민국은 2019년에 85,300개의 이민 초청장(ITA)을 발행했으며 이민 초청장을 받은 사람들의 국적을 상위 10개까지 나열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최근 3년간 매년 1,200명 정도의 한국인이 캐나다 영주권을 취득하고 있으며 인도인이 무려 반수를 차지하고 있다는 사실도 알 수 있습니다.

인도사람들이 캐나다 영주권을 많이 받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인도에는 영어를 구사할 수 있는 중산층 인구가 많고 교육 수준이 높은 편이며 캐나다의 고용주들이 원하는 경력과 기술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렇다면 캐나다의 고용주들이 원하는 경력과 기술이란 무엇을 말하는 걸까요? 2019년 Year-End Report 에 따르면 캐나다 영주권을 성공적으로 취득한 주요 상위 직업군은 다음과 같습니다.

1위부터 3위까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및 디자이너, 정보 시스템 분석가 및 컨설턴트, 컴퓨터 프로그래머 같은 IT 직종이 차지하고 있고, 4위가 재무/회계사입니다.

이처럼 캐나다 영주권 취득에 유리한 직업군은 대부분 IT 계열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세계 2위 인구수를 자랑하는 인도는 IT 강국으로도 유명하거든요~ 게다가 트렌드 분석에 따르면 이쪽 직업군들은 굉장히 고액 연봉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캐나다에서 보육교사의 평균 시급이 $18 인데 무려 2배나 차이납니다.

  •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의 평균 시급은 $43.27
  • 정보 시스템 분석가의 평균 시급은 $38.46
  • 컴퓨터 프로그래머의 평균 시급은 $36.06

그렇다면 캐나다에서 영주권 취득에 유리한 IT 관련 직업을 갖기 위해서 어떤 자격들이 필요한지 알아 봅시다. 다른 부분은 제외하고 학력에 주목하면, 여러분이 4년제 대학교나 2년제 컬리지에서 컴퓨터 싸이언스를 전공해야 한다는 내용이 공통으로 들어가 있습니다.

1.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2. 정보 시스템 분석가

3. 컴퓨터 프로그래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