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전자여행허가(eTA) 개요

대한민국 국민은 비자 면제 대상 외국인(Visa-exempt foreign nationals)으로 복잡한 서류나 절차 없이 유효한 전자여행허가(eTA)만 있으면 캐나다에서 1회 방문당 최대 6개월 동안 여행이 가능합니다. 엄밀히 말하면 비자는 아니지만 사실상 eTA 가 관광비자라고 보시면 됩니다.

반드시 eTA 가 있어야 캐나다 공항을 통해서 항공편으로 입국하거나 환승할 수 있으며, 육로나 선박으로 캐나다에 입국하는 경우는 eTA 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미국이나 호주도 대한민국 국적에게 비슷한 무비자 전자여행허가 제도가 있긴 하지만, 최대 여행 가능한 기간은 3개월 밖에 안 됩니다. 이 부분이 캐나다 eTA 의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습니다. ^^

 

발급방법

캐나다 eTA 는 캐나다 이민국 웹사이트에서 간단하게 신청이 가능합니다. 특별히 문제가 없다면 대부분의 신청자는 몇 분 이내로 이메일로 승인 메일을 받습니다. 여권 정보랑 연동이 되므로 따로 이메일을 출력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eTA 신청비는 CAD $7 이며, eTA 신청서를 작성하시려면 여권과 해외결제가 가능한 신용카드나 체크카드, 그리고 이메일 주소가 있어야 합니다.

 

유의사항

  • 전자여행허가를 받았다고 해서 캐나다 입국이 보장되는 것은 아니며 입국 심사는 별도로 준비하셔야 합니다. 캐나다에 왜 입국했는지, 어디에서 얼마나 머물건지, 그리고 6개월 이내로 캐나다를 떠나는 항공편을 구매한 증거를 제시해야 할 수 있습니다.
  • 전자여행허가 발급이 문제가 생기는 경우를 대비하려면 캐나다행 항공편을 구매하기 전에 미리 eTA 를 신청하는 것이 좋습니다.
  • eTA 신청서에 여권번호 등 정보를 잘못 입력하면 캐나다행 비행기 탑승에 문제가 생기므로 오타를 주의해야 합니다.
  • 캐나다 관광비자로 현지에서 연장계획이 있으시더라도 입국 심사 시 연장 계획에 대해서는 언급을 안 하시는게 낫습니다.

 

체류기간 연장

eTA 로 최초 입국 후에 캐나다 현지에서 관광비자로 연장도 가능합니다. 온라인이나 우편으로 신청할 수 있는데, 온라인으로 하는 것이 더 간편하고 결과도 빨리 나옵니다. 연장 신청은 현재 체류기간 만료일 최소 30일 이전에 신청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최근에는 옛날보다 관광비자 연장 심사가 많이 까다롭다는 얘기가 있으니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전자여행허가(eTA)로 캐나다에서 학업이 가능한가?

기본적으로 eTA 로 체류할 수 있는 6개월 동안 단기 학업(Short-term study)은 합법적으로 가능합니다. 학생비자처럼 수수료가 많이 들거나 비자신체검사, 생체인식 같은 절차가 없습니다. 그러므로 어학연수, 여름 캠프 같은 6개월 미만의 유학 프로그램은 eTA 로도 매우 간편하게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어학연수나 캠프에 참가하는 경우 등록한 캐나다 어학원이나 캠프에서 발급한 입학허가서를 출력해서 가져가면 좋습니다. 간혹 입국 심사에서 체류기간을 6개월이 아닌 2~3개월로 짧게 승인해주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경우는 아무래도 입국 심사에서 질문에 답변을 잘 못해서 그랬을 겁니다. 그렇다고 이민관이랑 싸우시면 강제 출국 당할 수 있으니 참아야 하구요 -_- 여행 및 어학연수 목적으로 온 것이며, 어디에서 공부할거고, 숙소는 어디인지 이름이랑 주소 정도 숙지해서 가는게 좋습니다.